2022년 6월 3주 인도 주간동향

인도정부, 냉장고 수입규제 검토

: 인도 정부는 국내제조 촉진을 위해 냉장고 수입규제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정부는 냉장고 수입에 대해 당국으로부터 허가를 의무화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으며 냉매가 내장된 냉장고 수입을 금지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남. 결정은 한달내로 발표될 것으로 전망


Rajesh Exports, 인도 최초 디스플레이 공장 설립

: 인도 보석기업 Rajesh Exports는 인도 텔랑가나 주에 30억 달러를 투자, 인도 최초 전자 디스플레이 공장을 설립할 계획. 인도 정부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제조 산업을 장려해 왔으며 텔랑가나 산업부 장관은 일본, 한국, 대만에서만 가능했던 일이 텔랑가나에서 일어날 것이라고 해당 투자계획을 발표하면서 발언


인도정부, 온라인 도박 광고에 대한 자제 권고안 발표

: 인도 정부는 오늘 온라인 도박 광고를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하는 권고안을 발표. 대상은 인쇄물, 전자, 소셜 및 온라인 미디어에 송출되는 온라인 도박 웹사이트/플랫폼 광고에 적용. 정부는 도박 및 불법도박은 소비자, 특히 청소년과 어린이에게 재정적, 사회적 경제적 위험을 야기할 수 있다고 경고


2021년 인도 해외직접투자(FDI) 유입액, 전 세계 7위

: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가 9일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인도의 2021년 해외직접투자(FDI) 유입액은 전년대비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450억 달러로 전 세계 7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남. 2020년 8위보다 한 단계 오른 것으로 나타남


인도인의 평균 수명, 69.7세로 다소 늘어

: 인도 정부가 발표한 2015~19년 평균수명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인도인의 평균 수명은 69.7세로 지난 2010~14년 발표한 평균수명 67.9세 대비 1.8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남. 남녀별로는 남성이 68.4세, 여성이 71.1세로 나타남


중국 텐센트, 플립카트 주식 취득

: 중국의 IT 대기업 텐센트(Tencent)는 유럽 자회사를 통해 인도의 대형 이커머스 기업 플립카트(Flipkart)의 주식 0.72%를 동사의 공동 창업자인 Binny Bansal로부터 취득. 거래액은 약 2억6400만달러로 알려짐


컨테이너 공급 개선으로 해상운송 운임 다소 하락

: 글로벌 해상 운임은 러-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20% 하락한 것으로 나타남. 그러나 여전히 전년동기 대비 13% 높은 수준. 인도 수출업계는 컨테이너 가용성이 최근 몇 주간 개선된 것이 운임 하락의 주요 이유로 분석.


인도, 주요 7개 도시에서 47만9천대 주택건설 중단·지연

: 인도 부동산기업 Anarock의 보고서에 따르면 델리, 뭄바이, 첸나이를 포함한 인도 주요 7개 도시에서 주택 47만9천대의 건설이 중단 또는 지연 되는 것으로 나타남. 금액으로는 4조4,800억 루피로 574억달러에 해당.


중국 샤오미, 스마트폰 배터리 교체 프로그램 시작

: 중국 스마트폰 제조기업 샤오미(Xiaomi)는 노후화 된 스마트폰 배터리 대상, 교체 프로그램을 출시. 샤오미 스마트폰 유저는 Mi 서비스센터에서 스마트폰 배터리 상태를 확인 후 교체할 수 있음. 교체 가격은 499루피부터 시작


영국 낫싱, 인도서 스마트폰 현지생산

: 구글 투자 영국 스타트업 낫싱(Nothing)은 인도에 판매할 모든 스마트폰을 현지에서 생산할 계획. 낫싱은 지난 3월 스마트폰 사업 진출을 시작으로 오디오 분야 등 사업분야를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음. 스마트폰은 타밀나두에서 제조될 예정


인도 원유 조달처, 러시아 2위로 부상

: 인도 5월 주요 원유 조달처로 러시아가 2위에 오른 것으로 나타났으며 사우디 아라비아는 3위로 하락. 이라크는 선두를 유지. 기존 높은 화물비용으로 인도의 러시아 원유 수입비중은 크지 않았으나 최근 러-우 사태 이후 러시아에 가해진 국제적 제재로 인도는 러시아 원유를 대폭 할인된 가격으로 매입한 것으로 분석


전기차 제조사 Ather Energy, 세 번째 제조공장 설립

: Hero MotoCorp이 투자하는 전기차 제조사 Ather Energy는 세 번째 제조공장 설립을 위해 안드라프라데시, 마하라슈트라, 구자라트, 텔랑가나 등 각 주 정부와 협의를 진행중인 것으로 나타남. 신 공장 건설을 통해 기업은 연간 15만 대의 추가물량을 생산할 계획. 기업은 현재 협상 마지막 단계에 있으면 다음 달 내에 제조지역을 확정할 것으로 예상


철강사, 공급 과다로 임시 조업 정지 검토

: 인도 정부가 지난 5월 국내 물가상승을 막기위해 부과한 수출관세로 국내 철강제품 과다공급 발생. 철강 최종 구매자들은 향후 정부의 추가 가격조정을 기다리며 주문을 대량 미루고 있으며 재고물량이 대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남. 인도 철강사는 임시 공장조업 정지를 검토 하는것으로 알려짐


브랜드 식용유, 리터당 최대 15루피 가격 인하

: 인도 식용유 제품은 지난 5월 13.26%의 물가상승률을 보였으나 최근 국제 식용유 가격이 다소 약화되자 인도 브랜드 식용유 제조업체들은 팜유, 해바라기, 콩기름 가격을 리터당 최대 15루피까지 인하, 인플레이션 압력 따른 소비자 부담을 다소 완화한 것으로 나타남.


싱가폴 Space Matrix, 인도 이커머스 기업 인수

: 싱가폴 오피스 인테리어 기업 Space Matrix는 인도 B2B 이커머스 기업 Pursuite를 인수. Pursuite는 호스피탈리티 부문 기업으로 사업용 가구, 기기, 비품 등을 인터넷 플랫폼을 통해 B2B 판매. Space Maxtrix는 해당 인수를 통해 신시장 창출이 목표


인도 현대차, 소형 SUV '베뉴 페이스리프트'모델 인도서 출시

: 현대차 인도법인은 오늘 '베뉴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공식 출시. 가격은 75만3천루피부터 시작. 베뉴 페이스리프트는 5개의 트림으로 판매되어 파워트레인은 기존 1.2L MPI 가솔린과 1.0L 가솔린 터보, 1.5L CRDi 디젤 터보 등으로 동일


인도 전기차 가격, 1년내 휘발류 차량과 동일해질 것

: 인도 도로교통부 장관 Nitin Gadkari는 오늘 인도의 전기차 가격이 1년 이내 휘발유 차량과 동일해 질 것이라 밝힘. 인도 정부는 녹색연료를 대대적으로 홍보하고 있으며 또한 수로를 이용한 교통수단이 큰 폭으로 증가할 것이라 언급


포드, 14일 첸나이 공장 가동 재개

: 미국 자동차 제조사 포드는 14일부터 인도 남부 타밀나두 Maraimalai Nagar공장에서 조업을 재개. 포드인디아는 작년 9월 사업 누적 손실로 22년 6월까지 해당 공장의 차량생산을 중단할 것이라 발표한 바 있으며 이에따라 근로자들은 퇴직금 인상을 요구하며 파업에 돌입. 현재 300명의 근로자가 생산활동을 재개한 것으로 나타남


인도, 10월부터 설탕 수출 규제 들어갈 수 있어

: 인도는 국내 설탕 공급 안정 및 가격 조정을 위해 오는 10월부터 2년 연속 설탕 수출량 규제를 도입할 수 있을것으로 전망


통신사 릴라이언스 지오, 4월 활성사용자 선두 차지

: 인도 통신사 릴라이언스지오(Reliance Jio)는 올해 4월 가장 많은 활성사용자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남. 인도통신규제청(TRAI)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4월 릴라이언스 지오의 활성 사용자 수는 3억7900만명으로 에어텔 3억5300만명, 보다폰아이디어 2억2200만명 대비 선두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남

Recent Posts

See All

인도 정부, 연료가격 상승으로 휘발유 및 경유 감세 : 인도 정부는 지난 22일 급상승하는 연료가격을 조정하기 위해 소비세 인하를 결정. 휘발유는 1리터당 8루피, 경유는 1리터당 6루피를 인하. 각 주 정부에도 감세를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마힌드라, 폭스바겐 전기차 부품 구매 제휴 체결 : 인도 자동차 제조사 마힌드라 & 마힌드라(M&M)는 19일

전기차 발화사고 발생, 남성 1명 사망 : 인도 남부 안드라 프라데시 주 에서 지난 23일 전동 이륜차 충전 중 배터리가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 이로인해 소유자 남성이 사망했으며 가족들도 경증의 피해를 입은것으로 확인. 폭발한 차량은 Boom Motor사의 전동 스쿠터로 구입한지 이틀만에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남 델리, 자가용 차내 마스크 착용 면제 :

우버, 뭄바이에 이어 델리NCR 운임 12% 인상 : 차량 호출서비스 우버(Uber)는 인도 델리수도권(NCR) 운임을 12% 인상. 요금 인상을 통해 연료가격 상승을 상쇄하고 제휴 운전자를 지원하는 것이 목적. 우버는 4월 초 인도 뭄바이 지역 요금을 15% 인상한 바 있음. 홍콩, 에어인디아 4월 24일까지 운항 금지 명령 : 델리-콜카타-홍콩 루트 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