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5월 1주 인도 주간동향

기아자동차, 인도 진출 22개월 만 25만대 판매

: 기아자동차가 인도시장 진출 22개월 만에 차량 25만대를 판매, 이 중 셀토스가 누적판매량 1,78,895대를 기록, 가장 많이 팔린것으로 나타남. 그 뒤를 쏘넷(71,441대)), 카니발(5,434대)이 차지. 기아 자동차는 2021년 기준 인도 승용차시장에서 5.74% 시장 점유율과 함께 5위로 부상. 또한 유틸리티차랑(Utility Vehicle)부문에서 3위를 차지.

한화디펜스, 인도 국방부 조달사업 참여할 예정

:지난 30일 공개된 인도 국방부의 자료요청서(RFI)는 차세대 전투 차량 약 350대를 단계별로 엔지니어링 지원 패키지, 트레이닝 등과 함께 조달할 계획을 밝힘. 한화디펜스는 구경 105mm 포탑을 얹은 경전차 K21를 해당 조달사업에 참가할 계획.

올라일렉트릭, 올해 전기스쿠터 해외시장 진출

: 인도 전기차업체 올라일렉트릭은 올해 프랑스, 이탈리아, 독일을 포함한 전기스쿠터 해외시장에 진출할 예정. 올라일렉트릭은 현재 급속전기차충전소망 프로젝트인 'Hypercharger Network'를 진행중에 있으며 올해 7월에 전기스쿠터를 출시할 예정.

인도 전국봉쇄령, 가능성 낮아

: 인도 언론매체에 따르면 인도의 신규확진자가 열흘연속 30만명을 넘고있으나 전국봉쇄령이 내려질 가능성은 낮을것으로 알려짐. 인도 각 주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맞춤형 봉쇄조치 및 시행령을 내리도록 권고받은 것으로 나타남. 경제적 이유가 주 요인으로 분석.


구자라트, 델리, 마하라슈트라, 펀잡, 우타르 프라데시 주 코로나19 확산세 저하

: 마하라슈트라, 펀자브, 델리, 우타르 프라데시, 텔랑가나, 마디아 프라데시, 우타라칸드 등 인도 일부 주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소폭 감소. 인도 보건부에 따르면 지난 4월 30일 일일확진자 수 40만을 넘긴 이후로 5월 1일과 2일 각각 코로나 일일확진자 수는 392,488명, 368,147명으로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남.

모기업 마힌드라, 쌍용차 전기차 사업 지원 검토

: 최근 기업회생 절차에 돌입한 쌍용자동차의 모기업인 마힌드라&마힌드라는 쌍용차의 전기차사업 지원을 검토하는 중. 마힌드라&마힌드라는 자사의 'MESMA 350' 플랫폼에 전기 SUV 드라이브트레인을 개발 및 공급할 계획.

인도 식품가공부, 생산연계인센티브(PLI) 기업신청 의향서 모집 개시

: 지난 월요일 인도 식품가공부는 최근 발표한 약 1천억 루피 규모의 식품산업 부문 생산연계인센티브(PLI) 신청기업들의 의향서(EOI) 모집을 개시. 의향서 제출 기한은 2021년 6월 17일.

인도정부, 코로나19 기부 물품 수입시 무료배포 조건하에 IGST 면제 발표

: 인도정부는 6월 30일까지 렘데시비르 주사, 백신, 산소 발생기 포함 코로나 관련 구호물자 수입시 인도내 무료배포 조건하에 IGST 면제를 발표. 또한 이미 수입된 물품 중 통관되지 않은 물품에 대하여 동일면제가 적용될 것이라고 밝힘.


인도정부, 가짜 코로나 백신 웹사이트 경고

: 인도 대국민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시작되면서 소셜미디어를 통한 가짜 코로나 백신 광고가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인도정부는 가짜백신에 유의할것을 국민에게 당부. 코로나19 백신접종은 인도 코로나19 공식 웹사이트인 CoWin 또는 Aarogya Setu/Umang 앱을 통해 가능하며 이용자는 한 개의 휴대폰 번호로 최대 4명까지 예약 가능.


인도 전자제품 제조사 생산량 축소

: Lava International, Transsion Holdings, MCM Telecom Equipment, Videotex International 및 Veira Electronics을 포함한 전자제품 제조사는 인도 2차 코로나19 유행에 부품 및 노동력 부족으로 생산량을 최대 50%까지 축소. TMB Battery, Khy Electronics, Salcomp, Jabil, Sunwoda Electronics, JSP electronics, Hong Guang De Technology 와 같은 부품 제조사는 노동자간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위해 7-10일 공장을 닫거나 근무시간을 줄임.

삼성·Vivo, 인도에 각 3억7천만 루피, 1억 루피 기부

: 삼성은 3억7천만루피(약 500만 달러)를 코로나19 구호활동을 위해 기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중 3백만달러를 우타르프라데시, 타밀나두 주에 기부, 2백만 달러는 산소 발생기, 산소통 및 LDS 주사기와 같은 의료용품을 지원하는데 사용.


인도, 제약, 의료기기 분야 투자 모색

: 코로나19의 2차 유행을 극복하기 위해 인도는 미국의 일류 제약회사에서 투자를 모색중이며 화이자, 써모피셔, 폴생명공학와 같은 미국 대형 제약사의 CEO들과 가상회의를 가진것으로 나타남.


중국, 인도 5G 시범 사업에 배제된 것에 유감 표명

: 인도 통신부는 지난 화요일 자국 5G 시범사업에 바르티 에어텔, 릴라이언스 지오, 보다폰 아이디어 등이 삼성, 노키아, 에릭슨, C-DOT과 함께 협력하여 5G 시범사업 에 참가하는 것을 승인. 그러나 중국의 화웨이와 ZTE를 배제. 이에 중국은 대사관 성명을 통해 이는 부당하고 차별적이며 합법적 권익을 해치는 것이라며 유감을 표명.

애플 협력업체 포함, 19개사 IT 하드웨어 생산연계인센티브(PLI) 신청

:인도 전자정보통신부는 애플의 협력업체 폭스콘과 위스트론, 인도기업인 Lava를 포함한 19개사가 약 1조6천억 루피 규모의 IT하드웨어 제조부문 생산연계인센티브(PLI)를 신청했다고 밝힘. 또한 전체 생산량 중 IT하드웨어 기업은 1조3천5백억 루피 규모의 생산량을 제안했으며 인도 국내 기업은 2천5백억 루피 규모의 생산량을 제안했다고 밝힘.


인도, 코로나 3차 유행 불가피

: 인도정부의 수석과학고문인 K Vijay Raghavan에 따르면 인도의 3차 코로나 유행은 현재 바이러스 확산수준을 볼때 불가피하며 대비가 필요하다고 주장. 인도 코로나19 3차 유행 시기는 불확실.

필립스, 관세혜택으로 산소발생기 가격 7% 인하

: 인도의 코로나19 관련 물품 관세인하 정책으로 필립스는 인도시장 산소발생기 가격을 73,311루피에서 68,120루피로 약 7% 인하.

타 산소발생기 수입업체의 경우 중국발 화물편 대량 결항과 중국 제조사들의 원가 상승에 따라 최대 12,000 루피까지 가격 인상이 필요하다고 밝힘.


인도정부, 코로나19 확진자 가장 높은 주 중점으로 하락세 전환 기대

: 인도정부는 현재 코로나19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델리, 펀잡, 마하라슈트라 지역의 코로나 확산세가 5-10일내에 꺾일것으로 전망. 정부 고위 관계자는 현재 특정 지역을 중점으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하락세를 보이고 있으며 급등세가 다른지역으로 옮겨갈 가능성이 높다고 밝힘.

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모바일인디아' 곧 공개

: 크래프톤은 지난해 9월 인도에서 금지되었던 모바일 배틀그라운드를 'BATTLEGROUNDS MOBILE INDIA'로 재출시 할 예정.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디아’는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인도에서만 서비스될 예정.

Zomato, 온라인 식품서비스 Grofers에 1억달러 투자 검토

: 음식배달업체인 조마토(Zomato)는 지난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온라인 그로서리 스토어 Grofers와 합병 계획이 무산된 후, 현재 Grofers에 약 1억 달러 투자를 협의하고 있음. 성사될 경우 Grofers의 기업가치는 약 10억달러에 이를것으로 전망. Grofers의 현 최대주주는 소프트뱅크로 약 50% 지분을 소유.

혼다차, 코로나19급증 12일간 공장 생산 중단

: 일본의 자동차 메이커 혼다자동차는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5월 7일부터 인도 Tapukara 소재 공장의 생산활동을 12일간 중단하기로 결정. 생산은 5월 7일부터 5월 18일까지 중단될 예정.

Recent Posts

See All

전기차 발화사고 발생, 남성 1명 사망 : 인도 남부 안드라 프라데시 주 에서 지난 23일 전동 이륜차 충전 중 배터리가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 이로인해 소유자 남성이 사망했으며 가족들도 경증의 피해를 입은것으로 확인. 폭발한 차량은 Boom Motor사의 전동 스쿠터로 구입한지 이틀만에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남 델리, 자가용 차내 마스크 착용 면제 :

우버, 뭄바이에 이어 델리NCR 운임 12% 인상 : 차량 호출서비스 우버(Uber)는 인도 델리수도권(NCR) 운임을 12% 인상. 요금 인상을 통해 연료가격 상승을 상쇄하고 제휴 운전자를 지원하는 것이 목적. 우버는 4월 초 인도 뭄바이 지역 요금을 15% 인상한 바 있음. 홍콩, 에어인디아 4월 24일까지 운항 금지 명령 : 델리-콜카타-홍콩 루트 에

인도-호주 무역협정 서명, 호주 수출품 관세 85% 철폐 : 인도와 호주가 지난 2일 경제협력무역협정에 서명, 인도는 석탄과 액화천연가스(LNG), 농산물 등 연간 126억 달러에 달하는 호주의 대인도 수출품의 85%에 대해 관세를 철폐한 것으로 나타남. 관세 폐지율은 향후 10년에 걸쳐 91%까지 높아질 예정. 중고차 플랫폼 Droom, 향후 2년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