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8.10.)


1. 인도 13개 주, 전기차 도입 정책 승인

: 인도의 13개 주(델리,마하라슈트라,카르나타카,타밀나두,우타르프라데시,구자라트,안드라프라데시,케랄라,마디야프라데시,메갈라야,웨스트벵골)는 각 전기차 도입을 촉진하기 위한 주 정책을 승인하거나 초안을 제정한 것으로 나타남.


2. 인도 대법원, 아마존, 월마트 플립카트 반독점 조사 지속

: 인도 경쟁위원회는 지난해 1월부터 인도 아마존과 월마트 소유의 플립카트가 플랫폼에서 특정 판매자 위주 홍보를 진행, 인도 반독점법 규정을 위반한 혐의로 조사를 진행해왔으며 두 기업은 조사에 반발하여 대법원에 조사 중단을 요구. 대법원은 관련 조사를 지속할 것을 판결


3. UP정부, 신노이다국제공항 근처 완구제조공단 5천3백만달러 투자 승인

: 우타르프라데시 주 정부는 다음달부터 공사 예정인 노이다 국제공항 근처 완구제조공단에 134개 완구기업 공장 투자를 승인. 규모는 약 5천3백만달러로 나타남. 투자기업으로는 Fun Zoo Toys India, Fun Ride Toys LLP, Super Shoes등이 있으며 중국제품에 대한 대체산업 설립이 목표


4. 딕슨테크놀로지, 일본 렉삼과 합작회사 설립

: 인도 전자제품 제조사인 딕슨 테크놀로지는 일본 렉삼(Rexxam)사와 국내외 에어컨용 PCB(인쇄회로기판) 제조를 위해 합작회사 설립 취지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 인도 정부의 인센티브(PLI) 제도를 이용할 예정. 합작회사의 지분구조는 일본렉삼이 60%, 딕슨테크놀로지가 40%를 소유할 예정.


Recent Posts

See All

베단타-폭스콘 합작사, 주정부 반도체 인센티브 협상에 어려움 겪어 : 인도 반도체 현지 생산을 위해 결성된 베단타-폭스콘 합작사는 카르나타카 주 정부와 반도체 인세티브를 두고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합작사는 200억달러 투자를 고려하고 있으며 투자액의 20% 또는 40억달러를 인센티브로 요구한 것으로 알려짐. 2. 골드만삭스, Pharm

1. 마루티스즈키, 하리아나 주 신공장 건설에 14억달러 투자 : 인도 자동차 제조업체 마루티스즈키는 인도 북부 하리아나 주의 소니팟(Sonipat)지역에 신공장 건설을 발표. 마루티스즈키는 신공장 건설에 약 14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며 연간 25만대 생산능력을 확보할 예정. 공장 가동 예상시기는 2025년 2. 인도 수출 금지에 국제 밀 가격 6% 가까이

인텔, 인도 반도체 산업 진출 : 이스라엘 아날로그 반도체기업 타워세미컨덕터와 아랍에미리트 투자기업 넥스트오르빗벤쳐스의 합작법인 ISMC는 인도 카나타카 주 정부로부터 30억 달러(약 3조8천억 원) 규모 아날로그 반도체공장 건설 계획에 대한 승인을 취득. 인텔은 지난 2월 15일 54억달러에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인수를 발표한 바 있음. 전문가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