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6.29.)

1. 인도정부, 845억달러 규모 코로나19 경기부양책 발표

: 인도 재무부장관은 어제 약 845억달러(6조2천8백억루피)규모 경기부양책을 발표했으며 코로나19로 피해를 받은 산업,수출 및 고용증가를 위한 경제적 조치를 취하는데 중점을 둔것으로 나타남.

경기부양책에는 긴금보증대출(ECLGS)의 확대(약 1조5천억루피 규모), 소액대출자 및 소액대출기관의 인당 최대 12만5천루피 대출을 위한 지원제도,

도시외 지역의 헬스케어 및 여행업 지원을 위한 1조1천억루피 규모 보증대출 제도-

이중 2천3백22억루피가 소아과 병설마련을 위해 ICU 침대, 산소 공급 및 의료 전문가 증원 등을 위해 활용될 예정 을 포함한 것으로 나타남.


2. 인도, 핸드폰제조 관련 생산연계인센티브(PLI) 1년 연장.

: 인도정부는 휴대전화 제조 관련 생산연계인센티브(PLI)를 2025-26년까지 1년 연장을 발표했으며 재무장관 발표에 따르면 휴대전화 제조업체들은 2021년 대신 2022년 회계연도를 생산 원년으로 계산할 수 있음.


3. 타타모터스, 2025년까지 배터리형 전기 자동차 10대 출시 예정.

: 타타모터스는 2025년까지 10대의 신규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며 전국에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할 것이라 밝힘. 또한 인도와 유럽에서 배터리 공급 확보를 위한 베터리 및 셀 제조를 위해 유럽과 제조 협력 관계를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있음


4. 통신제조 관련 생산연계인센티브(PLI), 현재까지 29개사 신청

: 폭스콘, 샌미나-SCI, 플렉스, 자빌서키트, 노키아를 포함한 총 29개 전자기기 제조사가 인도 1천2백19억 루피 규모 통신제조 관련 생산연계인센티브(PLI)를 신청한 것으로 알려짐.




Recent Posts

See All

1. 인도 준고속열차 200대 입찰에 국내외 5개사 참가 : 인도 철도부가 운영하는 준고속열차 'Vande Bharat'의 200대 제조관리 입찰에 인도 국내외 기업 5개사가 응찰한 것으로 나타남. 5개사 기업에는 인도 BHEL-Tadagar Wagon 컨소시엄을 비롯하여 프랑스 Alstom, 러시아 TMH, 인도-스위스 컨소시엄 Meda-Stadtlo

1. 아다니 그룹, 인도 최대 빈민가 재개발 프로젝트 수주 : 인도 아다니 그룹은 인도 최대 빈민가 뭄바이 다라비(Dharavi) 지역 재개발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으로 나타남. 수주 가격은 6억2천만달러. 다라비 지역은 약 5만8천가구 및 1만2천개의 상업시설이 위치한 세계에서 가장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 중 하나로 알려짐 2. 인도 중앙전력청, 내년 전

1.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 웨스트벵갈에 공업단지 개발 계획 :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Indian Plastic Federation)은 웨스트벵갈 주 Durgapur 고속도로 근처에 두 개의 플라스틱 공업단지를 설립할 것을 제안. 해당 지역은 타타사 소형차 공장 설립지역과 인접한 것으로 알려짐. 현재 회원기업들은 Singur지역 100에이커 및 D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