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5.3.)

1. 기아자동차, 인도 진출 22개월 만 25만대 판매

: 기아자동차가 인도시장 진출 22개월 만에 차량 25만대를 판매, 이 중 셀토스가 누적판매량 1,78,895대를 기록, 가장 많이 팔린것으로 나타남. 그 뒤를 쏘넷(71,441대)), 카니발(5,434대)이 차지. 기아 자동차는 2021년 기준 인도 승용차시장에서 5.74% 시장 점유율과 함께 5위로 부상. 또한 유틸리티차랑(Utility Vehicle)부문에서 3위를 차지.


2. 한화디펜스, 인도 국방부 조달사업 참여할 예정

지난 30일 공개된 인도 국방부의 자료요청서(RFI)는 차세대 전투 차량 약 350대를 단계별로 엔지니어링 지원 패키지, 트레이닝 등과 함께 조달할 계획을 밝힘. 한화디펜스는 구경 105mm 포탑을 얹은 경전차 K21를 해당 조달사업에 참가할 계획.


3. 올라일렉트릭, 올해 전기스쿠터 해외시장 진출

: 인도 전기차업체 올라일렉트릭은 올해 프랑스, 이탈리아, 독일을 포함한 전기스쿠터 해외시장에 진출할 예정. 올라일렉트릭은 현재 급속전기차충전소망 프로젝트인 'Hypercharger Network'를 진행중에 있으며 올해 7월에 전기스쿠터를 출시할 예정.


4. 인도 전국봉쇄령, 가능성 낮아

: 인도 언론매체에 따르면 인도의 신규확진자가 열흘연속 30만명을 넘고있으나 전국봉쇄령이 내려질 가능성은 낮을것으로 알려짐. 인도 각 주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맞춤형 봉쇄조치 및 시행령을 내리도록 권고받은 것으로 나타남. 경제적 이유가 주 요인으로 분석.


Recent Posts

See All

베단타-폭스콘 합작사, 주정부 반도체 인센티브 협상에 어려움 겪어 : 인도 반도체 현지 생산을 위해 결성된 베단타-폭스콘 합작사는 카르나타카 주 정부와 반도체 인세티브를 두고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합작사는 200억달러 투자를 고려하고 있으며 투자액의 20% 또는 40억달러를 인센티브로 요구한 것으로 알려짐. 2. 골드만삭스, Pharm

1. 마루티스즈키, 하리아나 주 신공장 건설에 14억달러 투자 : 인도 자동차 제조업체 마루티스즈키는 인도 북부 하리아나 주의 소니팟(Sonipat)지역에 신공장 건설을 발표. 마루티스즈키는 신공장 건설에 약 14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며 연간 25만대 생산능력을 확보할 예정. 공장 가동 예상시기는 2025년 2. 인도 수출 금지에 국제 밀 가격 6% 가까이

인텔, 인도 반도체 산업 진출 : 이스라엘 아날로그 반도체기업 타워세미컨덕터와 아랍에미리트 투자기업 넥스트오르빗벤쳐스의 합작법인 ISMC는 인도 카나타카 주 정부로부터 30억 달러(약 3조8천억 원) 규모 아날로그 반도체공장 건설 계획에 대한 승인을 취득. 인텔은 지난 2월 15일 54억달러에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인수를 발표한 바 있음. 전문가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