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4.30.)

1. 크래프톤, 인도에 코로나19 구호 기금 1천5백만 루피 기부

: 게임 배틀그라운드 개발사 크래프톤이 최근 코로나19 2차 유행으로 큰 타격을 맞은 인도에 1천5백만 루피(한화 약 2억2천만원)의 구호기금을 전달했다고 30일 밝힘.해당 기부금은 인도의 PM Cares Fund에 전달되었으며 코로나19 치료에 필요한 산소통 등의 의료물품 구매에 사용될 예정.


2. 인도정부, 3개월간 의료기기 수입 조건부 임시 허용

: 인도 정부는 네뷸라이저, 휴대용 산소호흡기, 산소발생기, 산소통, 인공호흡기 등을 포함한 17개 의료기기에 대한 3개월간 수입을 임시 허가하는 방안을 지난 29일 발표. 수입시 통관후 및 시장 유통직전 수입업체는 의무적으로 신고서를 제출해야 함.


3. 인도 건강가족복지부, 코로나19 경증환자 가이드라인 개정안 발표

:인도 건강가족복지부는 지난 29일 "코로나19 경증/무증상환자 가정격리 가이드라인 개정안"(Revised guidelines for home isolation of mild/asymptomatic COVID-19 cases)을 발표. 해당 가이드라인에서는 렘데시비르는 반드시 병원에서 투여되어야 하며 가정에서의 사용을 지양할 것을 권고하고 있음. 또한 지속적인 경구스테로이드는 복용은 고열, 기침등과 같은 증상이 7일 이상 지속될 경우 반드시 의사의 지침하에 이루어져야 함을 명시.


4. 인도, 기업대상 인터넷사기 28% 증가

: 신용보고기관 TransUnion이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인도의 기업대상 인터넷사기는 코로나19 이전 수준에 비해 28%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며 특히 뭄바이, 델리, 첸나이가 가장 높은것으로 나타남. 물류산업에서 가장 높은 증가율(224%)이 나타났으면 그 뒤로 통신(200%), 금융 서비스(89%) 그리고 온라인 데이팅과 같은 커뮤니티(10%) 부문에서 높은 증가율 나타난 것으로 알려짐.


Recent Posts

See All

베단타-폭스콘 합작사, 주정부 반도체 인센티브 협상에 어려움 겪어 : 인도 반도체 현지 생산을 위해 결성된 베단타-폭스콘 합작사는 카르나타카 주 정부와 반도체 인세티브를 두고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합작사는 200억달러 투자를 고려하고 있으며 투자액의 20% 또는 40억달러를 인센티브로 요구한 것으로 알려짐. 2. 골드만삭스, Pharm

1. 마루티스즈키, 하리아나 주 신공장 건설에 14억달러 투자 : 인도 자동차 제조업체 마루티스즈키는 인도 북부 하리아나 주의 소니팟(Sonipat)지역에 신공장 건설을 발표. 마루티스즈키는 신공장 건설에 약 14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며 연간 25만대 생산능력을 확보할 예정. 공장 가동 예상시기는 2025년 2. 인도 수출 금지에 국제 밀 가격 6% 가까이

인텔, 인도 반도체 산업 진출 : 이스라엘 아날로그 반도체기업 타워세미컨덕터와 아랍에미리트 투자기업 넥스트오르빗벤쳐스의 합작법인 ISMC는 인도 카나타카 주 정부로부터 30억 달러(약 3조8천억 원) 규모 아날로그 반도체공장 건설 계획에 대한 승인을 취득. 인텔은 지난 2월 15일 54억달러에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인수를 발표한 바 있음. 전문가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