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2021.3.4)


1. 대인도 외국인 간접투자(FPI), 2021년 현재까지 49억 달러 기록

: 예상보다 빠르게 회복 중인 인도 경제와 인도 기업의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인도 주식시장의 추가 상승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2. 인도 은행들, 정부운영 은행 민영화에 반대하는 파업 예고

: 다수의 인도 은행 노조가 3월 15일- 16일 양일간 국영대출기관의 민영화에 반대하는 파업을 촉구하여 귀추가 주목됨. 공공 부문 대출 기관인 Canara Bank는 주요 은행조합의 양일간 파업 제안에 따라 서비스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고 밝힘.



3. 하리아나 주의 일자리 쿼터제 도입 움직임에 IT 업계 반발

: 하리아나 주 정부가 향후 10년간 월 급여 5만 루피 이하의 민간 부문 일자리의 75%를 지역민으로 고용하도록 하는 신규 법안 추진함에 따라, 전체 종사자의 절반이 5만 루피 미만의 급여를 받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인포시스 등 주내 IT, ITes 기업들이 반발.


Recent Posts

See All

1. 인도, 4분기 4,679억달러 규모 디지털거래 기록 : 인도는 22년 4분기 총 230억건수의 디지털 결제를 기록, 거래 규모는 약 4,679억달러에 달한 것으로 나타남. 해당 거래에는 통합 결제 인터페이스(UPI), 직불 및 신용 카드, 모바일 지갑과 같은 결제방법이 포함되며 UPI 결제의 경우 전년대비 거래건수가 8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남. 상위

1. 인도 준고속열차 200대 입찰에 국내외 5개사 참가 : 인도 철도부가 운영하는 준고속열차 'Vande Bharat'의 200대 제조관리 입찰에 인도 국내외 기업 5개사가 응찰한 것으로 나타남. 5개사 기업에는 인도 BHEL-Tadagar Wagon 컨소시엄을 비롯하여 프랑스 Alstom, 러시아 TMH, 인도-스위스 컨소시엄 Meda-Stadtlo

1. 아다니 그룹, 인도 최대 빈민가 재개발 프로젝트 수주 : 인도 아다니 그룹은 인도 최대 빈민가 뭄바이 다라비(Dharavi) 지역 재개발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으로 나타남. 수주 가격은 6억2천만달러. 다라비 지역은 약 5만8천가구 및 1만2천개의 상업시설이 위치한 세계에서 가장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 중 하나로 알려짐 2. 인도 중앙전력청, 내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