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12.13.)

1. 인도 소프트웨어 시장, 올해 82억 달러 규모 넘어

: 미국 조사회사 IDC에 따르면 인도의 소프트웨어 업계 매출은 올해 연간 82억 달러를 넘을 전망. 상반기(1~6월)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5.9% 증가한 40억 달러였으며 상반기 동안 일본과 중국(APEJC) 지역 소프트웨어 시장을 제외한 전체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18.3%의 점유율을 차지. 마이크로소프트, 오라클, SAP가 상반기 인도 시장에서 선두 자리를 지킨 것으로 나타남


2. 의료기기 및 의약품 원료 PLI 신청, 8사 승인

: 인도 화학·비료부는 지난 9일 API포함 의약품 원료 및 의료기기 부분 8개사의 생산연계인센티브(PLI) 신청을 승인. 신청기업으로는 Globela Industries, Alta Laboratories, Sudarshan Pharma Industries, Aviran Pharmachem, KP Manish Global Ingredients, Alkimia Parma-chem, Honour Lab 등이 있음. PLI 규모는 약 1천9백만달러이며 2천명의 고용창출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


3. 미국 FedEx, 인도 Delhivery, 제휴 본격화

: 미국 물류 대기업 FedEx 산하의 FedEx Express 지난 7월 인도 물류기업 Delhivery와 체결한 전략적 파트너십이 운용 단계에 들어갔다고 발표. 향후 양사는 인도 전역에서 전략적으로 사업을 확장할 예정


4. 반도체, 기기부품 부족 및 물류난으로 전자기기 불황 6월까지 이어져

: 인도 가전·자동차업체 최고경영자들은 반도체와 기기부품 부족, 물류난으로 인해 내년 6월까지 자동차, 스마트폰, 노트북, 텔레비전, 냉장고 등 제품공급에 영향이 미칠것으로 예상. 경영자들은 내년부터 서서히 공급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




Recent Posts

See All

베단타-폭스콘 합작사, 주정부 반도체 인센티브 협상에 어려움 겪어 : 인도 반도체 현지 생산을 위해 결성된 베단타-폭스콘 합작사는 카르나타카 주 정부와 반도체 인세티브를 두고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합작사는 200억달러 투자를 고려하고 있으며 투자액의 20% 또는 40억달러를 인센티브로 요구한 것으로 알려짐. 2. 골드만삭스, Pharm

1. 마루티스즈키, 하리아나 주 신공장 건설에 14억달러 투자 : 인도 자동차 제조업체 마루티스즈키는 인도 북부 하리아나 주의 소니팟(Sonipat)지역에 신공장 건설을 발표. 마루티스즈키는 신공장 건설에 약 14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며 연간 25만대 생산능력을 확보할 예정. 공장 가동 예상시기는 2025년 2. 인도 수출 금지에 국제 밀 가격 6% 가까이

인텔, 인도 반도체 산업 진출 : 이스라엘 아날로그 반도체기업 타워세미컨덕터와 아랍에미리트 투자기업 넥스트오르빗벤쳐스의 합작법인 ISMC는 인도 카나타카 주 정부로부터 30억 달러(약 3조8천억 원) 규모 아날로그 반도체공장 건설 계획에 대한 승인을 취득. 인텔은 지난 2월 15일 54억달러에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인수를 발표한 바 있음. 전문가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