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11.29)

오미크론’ 위협에 인도정부 국제선 재개 결정 재검토

: 인도정부는 지난 26일 국제선 정규편을 12월 15일부터 재개한다고 발표한 바 있으나

어제 내무부는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인도 내무부는 이같은 결정에 대해 재검토를 발표. 또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국가 포함 '위험(at ristk)'으로 분류되는국가에 대해 입국절차를 재검토 할 예정


2. 인도 타타그룹, 반도체 OSAT 사업 3억 달러 투자

: 타타그룹은 반도체 조립·테스트 OSAT 사업시설을 설립하기 인도 내 3개 주 타밀나두, 카르나타카, 텔랑가나 와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공장가동은 다음해로 예상되며 약 4천명의 고용창출을 전망


3. 인도 가상화폐 유통 규제 법안 추진

: 인도 정부는 가상화폐 유통 규제를 위해 신법안 'The Cryptocurrency and Regulation of Official Digital Currency Bill, 2021' 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해당 법안은 민간 가상화폐 유통 금지 및 정부 공식 디지털화폐 도입 등 가상화폐 주요 규제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올 동계 국회회의에서 논의될 예정


4. 에이서와 딕슨, PC 생산으로 제휴

: 대만 PC제조사 에이서(Acer)와 인도의 전자기기 수탁생산서비스 기업 딕슨 테크놀로지스는 지난 24일 인도내 노트북 생산을 위해 제휴를 발표. 양사는 인도의 생산연계인센티브(PLI)제도를 활용할 예정


5. 애터미, 인도에 400억 투자 공장설립 예정

: 글로벌 네트워크마케팅기업 애터미(Atomoy)가 인도에 2025년까지 25억루피(약 397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설립. 자회사인 인도 애터미가 인도에서 다양한 식품과 보조식품을 제조할 계획이며 공장 설립을 위해 NCR 토지매입을 검토하고 있음.



Recent Posts

See All

1. 인도 준고속열차 200대 입찰에 국내외 5개사 참가 : 인도 철도부가 운영하는 준고속열차 'Vande Bharat'의 200대 제조관리 입찰에 인도 국내외 기업 5개사가 응찰한 것으로 나타남. 5개사 기업에는 인도 BHEL-Tadagar Wagon 컨소시엄을 비롯하여 프랑스 Alstom, 러시아 TMH, 인도-스위스 컨소시엄 Meda-Stadtlo

1. 아다니 그룹, 인도 최대 빈민가 재개발 프로젝트 수주 : 인도 아다니 그룹은 인도 최대 빈민가 뭄바이 다라비(Dharavi) 지역 재개발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으로 나타남. 수주 가격은 6억2천만달러. 다라비 지역은 약 5만8천가구 및 1만2천개의 상업시설이 위치한 세계에서 가장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 중 하나로 알려짐 2. 인도 중앙전력청, 내년 전

1.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 웨스트벵갈에 공업단지 개발 계획 :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Indian Plastic Federation)은 웨스트벵갈 주 Durgapur 고속도로 근처에 두 개의 플라스틱 공업단지를 설립할 것을 제안. 해당 지역은 타타사 소형차 공장 설립지역과 인접한 것으로 알려짐. 현재 회원기업들은 Singur지역 100에이커 및 D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