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11.1)

1. 마루티스즈키, 반도체 부족으로 11월 생산감소 전망

: 마루티스즈키는 2공장에서 11월 생산 대수가 평균 생산량의 85%가 될 것으로 전망. 반도체 부족에 따른 전자부품의 수급부족이 원인으로 8월부터 4개월간 생산감소가 이어질 것으로 예측


2. 지오폰넥스트, 6,499루피에 판매

: 릴라이언스인더스트리(RIL)와 미국 구글은 지난 29일 저가형 스마트폰 '지오폰 넥스트'를 오는 4일부터 매장 판매를 발표. 단말기만 구입시 6,499루피이며 또는 1,999 루피로 단말기 구입 후, 잔액을 데이터 통신의 이용 플랜에 따라 매월 300~ 600루피를 지불하는 혼합 요금제를 출시할 예정


3. 뭄바이-아흐메다바드 21km 터널 입찰 개시

: 인도 아흐메다바드와 뭄바이를 연결하는 최초 고속철도 정비 사업중, 뭄바이의 Bandra- Kurla Complex와 Shilpata를 연결하는 터널건설 입찰 개시. 일본과 인도회사가 입찰 대상이며 최종 제출일은 2022년 3월


4. 10월 인도 제조업 PMI 상승, 4개월 연속 증가

: 시장조사기관 IHS 마킷에 따르면 인도 구매관리자지수(PMI) 9월 53.7에서 10월 55.9로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4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Recent Posts

See All

1. 인도 준고속열차 200대 입찰에 국내외 5개사 참가 : 인도 철도부가 운영하는 준고속열차 'Vande Bharat'의 200대 제조관리 입찰에 인도 국내외 기업 5개사가 응찰한 것으로 나타남. 5개사 기업에는 인도 BHEL-Tadagar Wagon 컨소시엄을 비롯하여 프랑스 Alstom, 러시아 TMH, 인도-스위스 컨소시엄 Meda-Stadtlo

1. 아다니 그룹, 인도 최대 빈민가 재개발 프로젝트 수주 : 인도 아다니 그룹은 인도 최대 빈민가 뭄바이 다라비(Dharavi) 지역 재개발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으로 나타남. 수주 가격은 6억2천만달러. 다라비 지역은 약 5만8천가구 및 1만2천개의 상업시설이 위치한 세계에서 가장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 중 하나로 알려짐 2. 인도 중앙전력청, 내년 전

1.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 웨스트벵갈에 공업단지 개발 계획 : 인도 플라스틱 제조연맹(Indian Plastic Federation)은 웨스트벵갈 주 Durgapur 고속도로 근처에 두 개의 플라스틱 공업단지를 설립할 것을 제안. 해당 지역은 타타사 소형차 공장 설립지역과 인접한 것으로 알려짐. 현재 회원기업들은 Singur지역 100에이커 및 D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