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일일동향 (2021. 1. 27.)

1. IMF, '21년 인도경제성장율 11.5%로 전망

국제통화기금(IMF)은 세계경제전망(WEO)를 발표, 인도 경제 성장률 추정치를 -8%로 조정. '21년과 '22년에는 각각 11.5%와 6.8%를 기록하여 중국보다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


2. 인도정부, 이커머스 수출입 절차 간소화 추진

인도 정부는 이커머스를 통한 수출입 시 개별 건별로 통관서류를 제출해야하는 현행 제도를 개선하여 이커머스 산업 성장을 촉진할 계획


3. 카르나타카, 대규모 산업단지 조성 추진

카르나타카주 산업부는 베트남, 필리핀 등을 벤치마킹하여 대규모 제조업 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마힌드라, ESR 등 민간기업과 협의 중


4. 인도 AEO 제도 활용으로 수월해지는 통관 절차

인도는 세관 검사율이 높고 행정 절차가 복잡해 통관 관련 애로사항이 많이 발생하는 편으로, AEO 인증을 받은 수출입업체는 미인증 업체에 비해 검사 대상이 될 확률이 낮아지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신속한 통관이 가능


5. ‘인류 역사상 최대’ 인도 농민시위, 석달째 계속되는 까닭

인도는 농산물시장위원회(APMC)가 농산물 유통을 독점해 왔으나 신규 법안은 농민들이 민간 도매시장에 농산물을 판매할 수 있도록 제도를 변경. 농민들은 핵심 농민 보호책인 ‘최저가격제도’(MSP)가 흔들릴 수 있을 것으로 우려

Recent Posts

See All

베단타-폭스콘 합작사, 주정부 반도체 인센티브 협상에 어려움 겪어 : 인도 반도체 현지 생산을 위해 결성된 베단타-폭스콘 합작사는 카르나타카 주 정부와 반도체 인세티브를 두고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합작사는 200억달러 투자를 고려하고 있으며 투자액의 20% 또는 40억달러를 인센티브로 요구한 것으로 알려짐. 2. 골드만삭스, Pharm

1. 마루티스즈키, 하리아나 주 신공장 건설에 14억달러 투자 : 인도 자동차 제조업체 마루티스즈키는 인도 북부 하리아나 주의 소니팟(Sonipat)지역에 신공장 건설을 발표. 마루티스즈키는 신공장 건설에 약 14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며 연간 25만대 생산능력을 확보할 예정. 공장 가동 예상시기는 2025년 2. 인도 수출 금지에 국제 밀 가격 6% 가까이

인텔, 인도 반도체 산업 진출 : 이스라엘 아날로그 반도체기업 타워세미컨덕터와 아랍에미리트 투자기업 넥스트오르빗벤쳐스의 합작법인 ISMC는 인도 카나타카 주 정부로부터 30억 달러(약 3조8천억 원) 규모 아날로그 반도체공장 건설 계획에 대한 승인을 취득. 인텔은 지난 2월 15일 54억달러에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인수를 발표한 바 있음. 전문가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