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인도 일일동향 (2021.1.12.)

1. 인도, 중국발 투자규제 조건부 완화 검토

: 2020년 인도-중국 국경선에서 유혈충돌 발생 이후 모디정부는 인도와 국경을 공유하고 있는 국가기업 또는 기업이 해당국가에 속한 투자자를 보유할시 인도 직접투자를 엄격히 규제하는 등 중국기업 투자를 간접적으로 규제해 왔으나 이로인해 약 60억달러 규모의 투자가 난항을 겪자 인도는 해당 국가 투자자의 지분이 10% 미만일 경우 규제적용을 면제하는 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빠르면 다음달에 승인 될 것으로 예상


2. 인도정부, 보다폰아이디어 기업 운영에 어떠한 역할도 하지 않을 것

: 인도 3위 통신업체 보다폰아이디어(VI)는 정부채무를 주식으로 전환할 예정이며 이에따라 인도 정부는 기업지분 36%를 소유할 예정. 그러나 인도정부는 향후 통신사 기업경영에 어떠한 역할도 하지 않을 것이며 민영화 또는 이사회 취임 계획도 없는 것으로 밝힘. 정부는 기업의 경영이 안정화 되는 시점에 물러날 예정이라고 밝힘


3. 인도 판타지스포츠 업계, 지난해 4억달러 사업 집중 투자

: 약 200여개의 기업이 존재하는 인도 판타지스포츠 업계는 지난해 미디어 판권 구매, 선수 후원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약 4억달러를 투자했다고 밝힘. 업계 인터뷰에 따르면 인도 소비자들은 최근 3-5년 사이 1인당 GDP가 증가하면서 온라인 유료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부분유료화(Freemium)전략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밝힘


4. 코로나19&오미크론 업데이트

: 인도 내 1,33,873명의 신규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하였으며, 사망자는 약 442명


가장 높은 신규확진자 주로는 마하라슈트라(15,435명), 웨스트벵갈(13,042명), 카르나타카(13,112명), 타밀나두(12,316명), 우타르프라데시(10,520명), 델리(9,075명), 구자라트(4,769)가 있으며 그외 케랄라(6,706명), 하리아나(4,336명), 안드라프라데시(1,589명)이 있음. 현재 코로나19 상위 확진자 보유 주로는 마하라슈트라 22.5만명, 웨스트벵갈 10.2만명, 델리 7.4만명, 타밀나두 7.5만명, 카르나타카 7.3만명, 케랄라 4.5만명 으로 나타남


이 중, 인도의 오미크론 감염수는 총 4,868명으로 보고되었으며 마하라슈트라가 1,281건으로 가장 많았고 라자스탄(645건), 델리(546), 카르나타카(479건), 케랄라(350건), 웨스트벵갈(294건), 우타르 프라데시(275건), 구자라트(236건), 타밀나두(185건)이 뒤를 이은 것으로 나타남

Recent Posts

See All

1. 인도, 2030년까지 연간 500만톤 그린수소 생산 목표 니르말라 시타라만(Nirmala Sitharaman) 인도 재무장관은 2030년까지 연간 500만톤의 그린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라고 발표. 국가그린수소계획(National Green Hydrogen Mission)을 통해 이산화탄소 집중도(carbon intensity)와 화석연료 수입의존도를 낮

1. 미국-인도: 중국 견제 의기투합, 핵심기술 협력 강화 미국과 인도가 국방 분야에서 손을 잡고, 본격적인 중국 견제를 위한 협력 강화에 나설 계획. 숙련된 인력풀을 보유한 인도에서 반도체 산업 개발을 지원하는데 합의. 아울러, 양국은 인도 내 5G, 6G 등 차세대 통신 기술 개발에 있어서도 협력할 예정. 2. (FY2024 인도 예산안) 신용지원 강화

1. 인도 교통부 장관, 경제/생태/ 환경 측면에서 모빌리티 지속가능성 강조 니틴 가드카리(Nitin Gadkari) 연방 교통부 장관은 인도상공회의소(FICCI)가 주최한 포럼에서 인도정부가 운송 산업을 위해 비용 효율적이고 오염없는 수입 대체품을 채택하는 정책을 추진중이라고 밝힘. 이와 관련, 에탄올, 메탄올, 바이오 압축천연가스(CNG), 바이오 액화

bottom of page